언론보도
  공지사항
  중앙활동소식
 
 
  [20170418-JTBC뉴스] 3조원 넘게 투입됐는데... '애물단지' 4대강 수변공원
  글쓴이 : 운영자     날짜 : 17-05-25 09:03     조회 : 209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1455850 (89)
[앵커]

오늘(18일) 밀착카메라는 유령공원이라는 말을 듣고 있는 4대강 수변 공원을 들여다보겠습니다. 3조원이 넘는 돈을 들여서 만들어놨는데, 관리에 손을 놓은 상태입니다. 책임지는 사람도 없습니다.

박소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남한강 둔치에 조성된 경기도 여주의 한 수변공원입니다.

4대강 이용 도우미 홈페이지에서 시설 예약을 받고 있는 이포보 체육공원 야구장입니다. 시설이 어떻게 관리되고 있는지 지금부터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경기장에 내려가 보니 잡풀이 무성하게 자라났습니다. 나무 계단은 페인트가 벗겨지거나 군데군데 깨져 있습니다.

제 발목 높이만큼 잡풀이 자란 이곳은 농구장입니다. 상당기간 이용을 하지 않은 것으로 보이는데, 위를 보면 골망이 남아있지 않고 백보드도 누렇게 색이 바랬습니다.

황량한 건 바로 옆 축구장도 마찬가지입니다.

축구 골대 안에는 골망을 뒤흔들 축구공은 없고 플라스틱 자재만 한가득 쌓여있습니다. 게다가 야구 베이스도 버려져 있습니다. 축구공이 외곽으로 나가는 걸 막기 위해 설치한 안전펜스는 이렇게 널브러져 있습니다.

이 지역 수변공원을 개장한 지난 2011년, 23억 원이었던 한 해 사업비는 올해 6억 원으로 7년 사이 1/4로 대폭 줄었습니다.

이 예산으로 관리해야 할 공원 면적은 500헥타르, 축구장 500개 크기에 달합니다.

[경기 여주시 남한강 사업소 : (민원이) 풀 안 깎는다, 관리 안 한다, 이런 건데. 저희가 억지로 관리는 하고 있는데, 굉장히 힘든 상황이죠.]

충남 공주시 쌍신공원입니다. 입구에서 시민을 맞이하는 건 문 닫은 안내센터와 편의점입니다.

[안상호/충남 공주시 신관동 : 별로 그렇게, 찾는 것은 조금 희박하다고 봐야죠. 여기까지는 거리가 외져서 그런가…]

이번엔 금강 하굿둑으로부터 107km 떨어진 한글공원에 가봤습니다. 텅 빈 공원에는 '세종대왕'이라고 쓰인 조형물이 우두커니 서있습니다.

둔치 주변에는 생태계를 교란시키는 외래종인 미국쑥부쟁이가 마구잡이로 자라났습니다.

[유진수/금강유역환경회의 사무처장 : 하천 둔치를 파헤치고 난 이후에 생태계 교란종들이 많이 유입되고 있어요. 금강만 해도 가시박을 비롯한…]

시민들이 앉아서 쉬는 긴 의자 앞쪽엔 원형으로 된 공간이 있습니다. 이 아래엔 시커멓게 탄 숯도 있고, 페트병과 담배꽁초도 버려져 있습니다. 지금 이곳엔 물 한 방울도 흐르지 않지만 원래 분수대로 조성된 곳입니다.

지난 여름 폭우로 파손된 전망대는 1년 가까이 그대로입니다.

공원 안쪽에는 하천을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가 마련돼 있습니다. 그런데 바닥을 보면 이음새 부분이 들려있습니다. 심지어 이쪽은 이가 빠지듯 나무가 빠져있는 곳도 있는데요. 이렇게 안쪽에 어떤 생물이 서식하고 있는지 관찰할 수 있을 정도입니다.

한 시간 반 동안 공원을 지켜봤지만 이용객은 없었고, 자전거를 탄 시민 한 명만 지나갔습니다.

수요 예측 없이 마구잡이로 공원을 만들다 보니 찾는 이는 없고, 망가진 시설물을 고치자니 예산이 부족한 겁니다.

결국 지난해 정부는 발길이 뜸한 4대강 친수 구역의 관리를 포기했습니다.

당초 357곳이었던 관리 구역을 297곳으로 줄인 건데, 그럼에도 상당수 '유령 공원' 상태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국토부 관계자 : 지속적으로 이용객 조사를 해서 이용객이 떨어지는 데는 시설물을 이동하거나 면적을 조정하거나 이런 것을 해나갈 겁니다.]

4대강 수변공원을 만드는 데 3조 원 넘는 예산이 투입됐습니다. 관리 비용으로 매년 막대한 세금이 들어가는 애물단지가 됐지만 책임지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Total 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 환경미디어 [4대강 재자연화 가능한가? <1>] 운영자 01-26 232
97 보도자료, 국민 10명중 7명, 미세먼지 해결위한 차량2… 운영자 01-24 245
96 [20170522-한국경제] 문재인대통령 '6월부터 16… 운영자 05-25 290
95 [20170525-연합뉴스] "4대강 사업은 최대 실수" 여주… 운영자 05-25 343
94 [20170501-환경미디어] 4대강을 다시 보자 운영자 05-25 252
93 [20170418-JTBC뉴스] 3조원 넘게 투입됐는데... '… 운영자 05-25 210
92 [20170417-법보신문] 4대강 살릴 버드나무 묘목장 개… 운영자 05-25 304
91 [20170411-불교신문] 4대강 버드나무 심기 캠페인 시… 운영자 05-25 251
90 ‘경기도판 4대강사업 백서’ 나왔다 운영자 03-20 231
89 [20170305-남한강뉴스] 시험방류로 남한강 일대 수위 … 운영자 03-06 494
88 [20170303-여주신문] 여주어민들, 이포보 방류로 어패… 운영자 03-06 303
87 [20170306-한겨레] 조개야 힘내라! 생명의 강이 코앞… 운영자 03-06 274
86 [20170305-아시아투데이] 여주 어민들, ‘급방류로 조… 운영자 03-06 285
85 [20170303-kbs] “여주 4대강 시험방류로 조개류·어… 운영자 03-06 230
84 [20170303-news1] 4대강 방류로 다슬기·조개 집단폐… 운영자 03-06 297
 1  2  3  4  5  6  7